‘불후의 명곡’ YB 윤도현 “내가 더 열심히 해야겠다” 각성한 이유는?
일간스포츠

입력 2022.07.30 15:08

이세빈 기자
사진=KBS2 '불후의 명곡' 제공

사진=KBS2 '불후의 명곡' 제공

가수 윤도현이 뜻밖의 인물로 인해 각성한다.
 
30일 방송되는 KBS2 ‘불후의 명곡’은 2022 록 페스티벌 in 강릉 1부로 꾸며진다.
 
김창완밴드, YB, 크라잉넛, 몽니, 육중완밴드, 잔나비, 멜로망스 등 대한민국 대표 밴드가 출격해 역대급 스케일의 페스티벌을 예고한다.
 
이 가운데 윤도현은 후배 가수로 인해 각성했다고 밝혀 이목을 집중시킨다. 윤도현은 “후배 가수에게 칭찬을 받았는데 뒤돌아 생각해보니 그동안 날 못 믿었다는 건가 싶었다”며 “내가 더 열심히 할게”라고 너스레를 떤다.
 
이에 후배 가수는 “노래하는 모습을 실제로 처음 봤는데 정말 충격적으로 잘해서 나도 모르게 튀어나왔다”며 존경심을 담은 해명을 해 웃음을 자아낸다.
 
그런가 하면 각성한 윤도현은 시원한 가창력과 폭발적인 카리스마로 현장 분위기를 달군다. YB는 ‘잊을게’, ‘나는 나비’, ‘난 멋있어’ 등을 선곡, 생생한 사운드로 록의 진수가 무엇인지 보여주며 관객들을 열광의 도가니로 밀어 넣는다고 해 본방송을 향한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불후의 명곡’은 이날 오후 6시 10분에 방송된다.
 
이세빈 인턴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