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아라 지연, "울지 않으려고 꾹꾹 참았네요" 12월 황재균과 결혼 앞두고 '감격'
일간스포츠

입력 2022.07.31 08:27

이지수 기자
지연 인스타그램 사진.

지연 인스타그램 사진.

 
그룹 티아라 지연이 데뷔 후 첫 단독 팬미팅에서 팬들의 열띤 응원을 받고 감격에 젖었다.
 
지연은 3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데뷔 후 첫 단독 팬미팅. 그리웠던 무대에서 만나 정말 행복한 시간이었어요”라며 한 장의 인증 사진을 게재했다.
 
해당 사진에서 그는 단독 팬미팅이 열리는 곳의 대기실에 앉아, 행복한 미소를 지어보였다. 반묶음 헤어에 단정한 블라우스를 입고 예비신부다운 꽃미모를 드러낸 지연의 근황에 팬들은 "축하한다"며 응원을 보냈다.
 
아울러, 지연은 “마지막 곡엔 울지 않으려 꾹꾹 참느라 힘들었네요. 그대들, 또 하나의 추억을 함께 해줘서 고마워요”라고 덧붙였다. 
 
한편 지연은 오는 12월 야구선수 황재균과 결혼한다.
 
이지수 디지털뉴스팀 기자 

이지수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