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덩이들고’ 송가인-김호중, 침샘 자극 먹방 예고 “먹을 줄 알고만”
일간스포츠

입력 2022.11.09 13:27

박로사 기자
사진=TV조선 제공

사진=TV조선 제공

‘복덩이들고’(GO)가 침샘을 자극하는 먹방을 예고해 기대감을 높인다.
 
9일 첫 방송되는 TV조선 ‘복덩이들고’에서는 송가인, 김호중의 먹방 퍼레이드가 공개된다. 첫 번째 역조공 길에 나선 두 사람의 공략대상은 새우, 바지락 등이 푸짐하게 들어간 해물 칼국수였다. 이들은 “대박이다!”는 감탄사와 함께 진실의 미간을 선보인다.  
 
여기에 그치지 않고 흰 쌀밥에 소라무침을 가득 얹은 소라무침 비빔밥을 직접 제조한 김호중은 “힐링이다”며 감동스러워했고, 김호중의 폭풍 흡입을 관전하던 송가인은 “먹을 줄 알고만”, “와따, 잘 비비네” 등의 추임새로 흥을 더했다.
 
이후에도 이들은 솥뚜껑 삼겹살과 쌈으로 먹부림을 이어갔다. 금손 송가인이 주방에서 파절이와 된장찌개 등으로 야무진 요리 실력을 뽐내는 사이, 고기 굽기 담당 김호중은 지글지글한 삼겹살 ASMR로 귀호강까지 선사했다. 식탁에 차려진 음식을 본 김호중은 “두 사람 정도 더 불러도 되겠는데”라며 송가인의 4인분 같은 2인분에 놀람을 금치 못했다.
 
TV조선 ‘복덩이들고’는 9일 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박로사 기자 terarosa@edaily.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