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 측, 김상교 주장에 "효연 DJ 공연 섭외 받았을 뿐"
일간스포츠

입력 2021.01.14 17:30

황지영 기자
소녀시대 효연이 14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 호텔에서 열린 Mnet 'GOOD GIRL : 누가 방송국을 털었나' 온라인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굿걸'은 실력파 여성 힙합 알앤비 뮤지션들이 상금을 놓고 한팀으로 뭉친 후 퀘스트를 해결하며 상대팀과 승부를 벌이는 프로그램으로 딘딘, 효연, 치타, 에일리, 제이미, 슬릭, 장예은, 윤훼이, 전지우, 퀸 와사비, 이영지 등이 출연한다. 〈사진=Mnet 제공〉 김진경 기자 kim.jinkyung@jtbc.co.kr/2020.05.14/

소녀시대 효연이 14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 호텔에서 열린 Mnet 'GOOD GIRL : 누가 방송국을 털었나' 온라인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굿걸'은 실력파 여성 힙합 알앤비 뮤지션들이 상금을 놓고 한팀으로 뭉친 후 퀘스트를 해결하며 상대팀과 승부를 벌이는 프로그램으로 딘딘, 효연, 치타, 에일리, 제이미, 슬릭, 장예은, 윤훼이, 전지우, 퀸 와사비, 이영지 등이 출연한다. 〈사진=Mnet 제공〉 김진경 기자 kim.jinkyung@jtbc.co.kr/2020.05.14/

그룹 소녀시대 멤버 효연이 '버닝썬 사태'의 발단이 된 김상교 씨의 글에 대해 입장을 밝혔다.
 
지난 13일 김 씨는 자신의 SNS에 "하나만 물어봅시다. 그날 마약에 취해 침 질질 흘리던 여배우가 누구였기에 역삼지구대 경찰 OOO과 OOO이 클럽 내부로 들어가지도 못했는지"라는 글을 올리고 효연이 DJ하는 사진을 첨부했다. 그는 2018년 11월 버닝썬 폭행 피해 당일 현장에 대한 자신의 주장을 뒷받침하기 위해 이같은 글을 올린 것으로 보인다.
 
그러면서 "그날의 VVIP 당신은 다 봤을 거 아니냐 효연아. 그날 마약에 취한 여배우가 H인지 G인지. 나를 클럽 내에서 마약에 취해 폭행한 놈이 승리 친구 그 약쟁이가 맞는지. 너네는 알 거 아니냐. 이제 슬슬 불어 얼마 안 남았다"고 주장했다.
 
효연의 이름이 거론되자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14일 "효연은 당시 DJ 공연 섭외를 받고 공연했을 뿐, 해당 글과는 전혀 무관하다. 억측과 오해를 삼가해 주시기 바란다"라고 입장을 밝혔다.
 
황지영기자 hwang.jeeyoung@jtbc.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