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날 이후…" 조영남 vs 김수미, 과거 사건 이후 만남
일간스포츠

입력 2022.04.24 15:32

김진석 기자
미운 우리 새끼

미운 우리 새끼

'물과 기름' 조영남과 김수미가 만난다.

 
24일 방송되는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이상민과 김준호는 기타를 배우고 싶어 하는 김수미와 함께 조영남의 집을 찾았다.
 
조영남과 김수미의 동반 등장에 녹화장의 관심이 쏠렸다. 두 사람은 과거 한 프로그램의 제작발표회에서 말다툼을 벌인 것은 물론 조영남이 현장을 돌발 이탈까지 하는 사상 초유의 사태가 있었기 때문이다. 하지만 다행히 예전의 앙금은 잊은 듯 조영남과 김수미는 뜨거운 포옹을 나누며 훈훈함을 자아내 주위를 안심시켰다.
 
그러나 그것도 잠시 '기타 초보' 김수미에게 기타를 가르치기 시작한 영남은 점점 인내심의 한계를 드러내며 크게 탄식을 내뱉었다. 김수미 역시 조영남의 마이웨이식 수업 스타일에 분노했다. 이상민과 김준호는 안절부절 좌불안석이 됐고 이 모습에 '母벤저스'는 폭소를 참지 못했다.
 
두 사람의 살벌한 신경전은 여기에서 그치지 않았다. 과거 문제의 제작발표회 사건이 나오자 갑자기 냉랭한 기류가 흐르기 시작한 것. 급기야 "언제까지 성질대로 살 거냐?"라는 조영남의 말에 김수미는 "오빠 인생이나 잘 살아라"며 자리를 박차고 나가 이상민과 김준호의 등골을 서늘하게 만들었다.
 
방송은 24일 오후 9시 5분.
 
김진석 기자 superjs@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