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키스 수현, 코로나19 확진… 솔로 앨범은 예정대로 발매[공식]
일간스포츠

입력 2022.08.01 11:21

정진영 기자
사진=탱고뮤직 제공

사진=탱고뮤직 제공

그룹 유키스의 수현이 코로나19에 확진됐다.

 
소속사 탱고뮤직은 수현이 지난달 31일 코로나19 의심 증상이 있어 곧바로 자가진단키트 검사를 통해 양성임을 확인했고, PCR 검사를 통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1일 밝혔다.
 
탱고뮤직 관계자는 “수현은 경미한 인후통 증상 이외에 다른 증상은 없다”며 “방역 당국의 지침에 따른 필요한 조치를 취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수현의 첫 번째 미니앨범 ‘카운트 온 미’(COUNT ON ME)는 예정대로 1일 낮 12시 발매되나, 예정됐던 타이틀 곡 ‘소주의 요정’ 컴백 활동은 연기됐다.
 
소속사 관계자는 “아티스트의 활동 재개 일정은 다시 안내드리도록하겠다”고 말했다.
 
정진영 기자 afreeca@edaily.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