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솔로’ 11기 솔로녀, 역대급 스펙 “1년에 집 한 채씩 사”
일간스포츠

입력 2022.11.15 09:52

박로사 기자
사진=ENA PLAY, SBS PLUS 제공

사진=ENA PLAY, SBS PLUS 제공

11기 솔로녀들이 역대급 스펙을 공개한다.
 
16일 방송되는 ENA PLAY, SBS PLUS ‘나는 솔로’(‘나는 SOLO’)에서는 솔로녀들이 솔직담백한 ‘자기소개 타임’으로 스펙을 공개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솔로녀들은 여신 같은 비주얼만큼이나 놀라운 프로필로 ‘솔로나라 11번지’를 압도한다. 한 솔로녀는 “일한 지 3년 정도 됐는데 1년에 집 한 채씩 사서 집이 3채”라고 해 11기 솔로남녀는 물론, 3MC마저 경악시킨다. 송해나는 “진짜”냐며 ‘동공대확장’을 일으키고, 데프콘은 “나 좀 데려가”라고 애원한다.
 
게다가 이 솔로녀는 “차를 하나 사려고 예약을 해뒀는데, 장거리 커플이 되면 그 차 취소하고 자율주행차로 바꿔야겠다고 생각하고 있다”며 “상대방이 하고 싶은 일이 있으면 지원해주고 싶다. 전 많이 서포트해 줄 수 있는 사람”이라고 밝힌다. 이에 데프콘은 “누나야 누나”라고 단전에서부터 터지는 존경심을 드러낸다.
 
또 다른 솔로녀는 탄탄한 직업을 공개해 ‘솔로나라 11번지’의 감탄을 자아낸다. 솔로녀들은 박수를, 솔로남들은 환호를 보내고, 데프콘 역시 “직업 끝내준다! 평생 직업”이라고 해 이 솔로녀의 ‘리얼 스펙’에 궁금증이 커진다.  
 
게다가 한 솔로녀는 사랑스러운 비주얼과는 반대로 “솔로 기간이 6년째”라는 파격 연애사를 낱낱이 공개한다. “연애는 곧 결혼이라고 생각해 진지해졌다”는 솔로녀의 예측불허 사연에 송해나는 “이렇게 예쁜데”라고 ‘입틀막’ 한다.
 
‘나는 솔로’는 16일 오후 10시 30분 ENA PLAY, SBS PLUS에서 방송한다.
 
박로사 기자 terarosa@edaily.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