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혼산’ 기안84, 전현무에 일침 “이게 패션 피플”
일간스포츠

입력 2022.11.17 17:58

김다은 기자
사진=MBC 제공

사진=MBC 제공

기안84와 송민호가 영국 런던에서 스트릿 패션피플 2인조로 변신한다.

 
오는 18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나혼산’)에서는 사치갤러리에 초청돼 영국으로 날아간 기안84, 송민호가 런던의 핫 플레이스 쇼디치 빈티지 숍 쇼핑에 나서는 이야기가 공개된다.
 
사치갤러리에서 작가로 만난 기안84와 송민호는 다음날 런던의 핫플레이스 쇼디치에서 낭만 브런치를 만끽한다. 브런치 카페에 먼저 도착한 기안84는 송민호의 등장을 반기며 “현무 형에게 코쿤이 있다면 나에겐 민호가 있다”고 민호 앓이를 보여준다고.
 
이어 기안84와 송민호는 런던 쇼디치 거리를 걸으며 패션 광고 영상 촬영에 나선다. K카메라 무빙을 보여주며 서로를 촬영하는 두 사람의 모습이 웃음을 자아낼 예정이다.
 
두 사람은 빈티지 숍으로 향해 다양한 액세서리부터 의상 쇼핑 삼매경에 빠지기도. 기안84는 송민호가 골라준 분홍색깔이 포인트인 코트를 입어 보곤 민호의 패션 감각에 무한 신뢰를 보낸다.  
 
기안84의 패션 자신감은 “기안 형은 옷 태가 좋다”는 송민호의 칭찬으로 더욱 활활 타오른다. 기안84는 “너랑 있으니 패피가 된 느낌”이라고 화답한다.  
 
급기야 기안84는 “현무 형에게 이런 얘기를 해주고 싶다. 나와 민호 정도 스웨그를 자랑해줘야 패션 피플”이라고 전현무를 도발한다. 송민호 역시 전현무와 그의 패션 스승 코쿤을 언급하며 “나는 훨씬 더 잘 꾸며줄 수 있다”며 자신감을 내비쳤다는 후문이다.  
 
김다은 기자 dagold@edaily.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