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키 "경쟁 아닌 '플투댄', 같이 즐길 수 있어 좋았다"
일간스포츠

입력 2022.06.03 11:19

황소영 기자
안무가 리정(왼쪽부터), 에이미, 아이키, 리아킴, 하리무, 러브란이 3일 오전 서울 성동구 성수동 JTBC 리프레시 주스바에서 열린 JTBC 신규 예능 '플라이 투 더 댄스(Fly to the Dance)'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플라이 투 더 댄스'(연출 송광종)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댄서들이 모여 스트릿 댄스의 본고장인 미국에서 댄스 버스킹을 펼치는 리얼리티 여행 프로그램으로 리아킴, 아이키, 리정, 러브란, 하리무, 에이미, 헨리 등이 출연한다. 3일 첫 방송. 김진경 기자 kim.jinkyung@joongang.co,kr/2022.06.03/

안무가 리정(왼쪽부터), 에이미, 아이키, 리아킴, 하리무, 러브란이 3일 오전 서울 성동구 성수동 JTBC 리프레시 주스바에서 열린 JTBC 신규 예능 '플라이 투 더 댄스(Fly to the Dance)'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플라이 투 더 댄스'(연출 송광종)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댄서들이 모여 스트릿 댄스의 본고장인 미국에서 댄스 버스킹을 펼치는 리얼리티 여행 프로그램으로 리아킴, 아이키, 리정, 러브란, 하리무, 에이미, 헨리 등이 출연한다. 3일 첫 방송. 김진경 기자 kim.jinkyung@joongang.co,kr/2022.06.03/

'플라이 투 더 댄스' 아이키, 리정 등 출연진이 미국에 다녀온 소감을 밝혔다. 
 
3일 오전 서울 성수동에 위치한 한 카페에서 JTBC 신규 예능 프로그램 '플라이 투 더 댄스'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송광종 PD와 댄서 리아킴, 아이키, 리정, 러브란, 하리무, 에이미, 가수 헨리가 참석했다.  
 
아이키는 "해외에 나갈 때마다 경연으로 갔던 기억이 많아서 두렵고 떨리는 순간들이 많았는데 이번엔 서로 의지하며 즐길 수 있어 좋았다"라고 말했다. 이어 리정은 "코로나19 이후 해외에 대한 갈증을 채울 수 있는 프로그램이라고 생각한다. 카타르시스를 느끼실 수 있을 것"이라고 자신했다. 
 
러브란은 "다녀온 게 꿈만 같다. 너무 좋았다"라고 회상했고, 에이미는 "가서 열심히 그리고 재밌게 했고 많은 감정들을 느끼고 왔다. 같이 즐겨줬으면 좋겠다"라고 당부했다. 하리무는 "미국이 처음이었는데 너무 좋은 추억으로 남았다. 내일 당장이라도 다시 가고 싶다. 퍼포먼스를 준비하며 고생을 많이 했지만 행복했다"라고 덧붙였다.  
 
'플라이 투 더 댄스'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댄서들이 모여 스트릿 댄스의 본고장인 미국에서 댄스 버스킹을 펼치는 리얼리티 여행 예능이다. '비긴어게인' 시리즈 제작진의 새로운 버스킹 프로젝트. 코로나19로 지쳤던 시청자들에게 여행의 대리만족과 춤의 매력 등 다채로운 재미와 감동을 선사한다. 오늘(3일) 오후 10시 50분에 첫 방송된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oongang.co.kr
사진=김진경 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