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로스’ 황정민-염정아 vs ‘달짝지근해’ 유해진-김희선 커플 대격돌
일간스포츠

입력 2022.08.01 10:22 수정 2022.08.01 10:54

김다은 기자
사진=샘컴퍼니, 아티스트컴퍼니 제공

사진=샘컴퍼니, 아티스트컴퍼니 제공

엔데믹 전환기를 맞은 극장가에 베테랑 배우들의 색다른 커플 조합이 온다.  

 
영화 ‘크로스’의 황정민과 염정아, ‘달짝지근해’의 유해진과 김희선이 커플 케미스트리를 선사한다.  
 
먼저 황정민, 염정아는 영화 ‘크로스’를 통해 부부로 첫 호흡한다. 1일 배급사 메가박스는 황정민, 염정아, 전혜진 등 충무로 대표 배우들의 캐스팅 확정 소식을 알렸다. 황정민과 염정아는 ‘크로스’를 통해 데뷔 이래 처음 만난다. 영화는 화려한 과거를 숨기고 착실한 가정주부로 살아가는 전직 요원 강무(황정민 분)와 카리스마 넘치는 강력범죄수사대 에이스이자 집안의 실세 미선(염정아 분), 극강의 환장케미 부부 앞에 갑자기 나타난 희주(전혜진 분)가 몰고 온 사건으로 인해 시작되는 첩보 액션 코미디다.  
 
황정민은 전직 요원이라는 사실을 숨긴 채 잘 나가는 아내를 살뜰히 챙기는 가정주부로 살아가는 강무로 분한다. ‘공작’,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인질’까지 하드보일드 작품에서 선 굵은 남성미를 발산해온 황정민이 오랜만에 유쾌한 유머를 장착하고 특유의 인간적인 매력을 유감없이 발휘할 예정이다.
 
드라마 ‘SKY캐슬’을 비롯해 ‘완벽한 타인’, ‘외계+인’, ‘인생은 아름다워’, ‘밀수’까지 다채로운 필모그래피를 가진 염정아는 강력범죄수사대의 에이스이자 강무의 아내 미선 역을 맡아 액션과 웃음 두 마리 토끼를 잡는다. 미선은 동료 형사의 제보로 남편의 수상한 모습을 목격하고 의도치 않게 비밀 첩보 작전에 합류하게 되는 인물이다.
 
이 밖에도 개성과 실력을 갖춘 전혜진, 정만식, 김찬형, 김주헌, 차래형, 이호철 등의 배우들이 대거 출연해 극을 풍성하게 채울 예정이다. ‘크로스’는 지난달 24일 경기도 평택에서 전격 크랭크인 했다.  
사진=키이스트, 한지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키이스트, 한지엔터테인먼트 제공

유해진과 김희선은 ‘달짝지근해’로 달짝지근한 커플 케미를 보여줄 예정이다. 배급사 마인드마크는 이날 유해진과 김희선 외 차인표, 진선규, 한선화, 정다은 캐스팅 완료 소식을 알렸다. ‘달짝지근해’는 중독적인 맛을 개발해온 천재적인 제과회사 연구원 치호(유해진 분)가 무엇이든 긍정적으로 생각하는 대출심사 회사 콜센터 직원 일영(김희선 분)을 만나게 되면서 달짝지근한 변화를 겪게 되는 이야기.
 
유해진은 극 중 히트작을 만들어 내는 천재적인 제과회사 연구원 치호 역할을 맡는다. ‘럭키’, ‘공조’, ‘완벽한 타인’ 등 자타 공인 흥행 제조기로서 관객에게 사랑받아온 만큼 유해진은 그만의 내공으로 치호 역할을 소화할 예정이다.
 
김희선은 20년 만에 스크린에 컴백한다. 김희선은 대출금을 갚기 위해 대출심사 회사 콜센터 직원으로 입사한 일영으로 변신한다. 일영은 어떤 일이 일어나도 자신의 상황에 맞게 긍정적으로 해석하는 캐릭터로 독특한 매력을 지닌 치호와 남다른 케미를 예고한다.
 
유해진, 김희선과 더불어 차인표, 진선규, 한선화, 정다은도 각각 석호, 병훈, 은숙, 진주 역을 맡아 개성 넘치는 캐릭터를 연기할 예정이다. 더불어 영화는 웰메이드 흥행 제작진의 의기투합도 돋보인다. 각색과 연출은 영화 ‘증인’, ‘완득이’, ‘우아한 거짓말’의 힐링 장르 대가 이한 감독이, 각본은 영화 ‘극한직업’, ‘스물’과 드라마 ‘멜로가 체질’의 이병헌 감독이 참여한다. ‘달짝지근해’는 내년 개봉을 목표로 촬영 중이다.
 
김다은 인턴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