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는 캠핑짱’ 박성웅, 설거지 지옥에 멘붕 “됐어 저리 가!”
일간스포츠

입력 2022.08.01 16:45

박로사 기자
사진=채널A, ENA채널 제공

사진=채널A, ENA채널 제공

맏형 박성웅이 ‘설거지옥’에 멘붕에 빠진다.
 
1일 방송될 채널A, ENA채널 ‘배우는 캠핑짱’에서는 아침 일찍부터 활동을 시작한 캠퍼들 덕분에 세 사장님의 발등에 불이 떨어진다.
 
캠핑 2일 차 아침을 맞이한 박성웅, 신승환, 홍종현은 각자의 위치에서 오전 영업 준비를 시작한다. 제일 먼저 출근한 ‘웅보스’는 설거지 거리를 잔뜩 이고 개수대로 이동, 호기롭게 맨손 설거지 신공을 펼친다. 설거지 꿀팁까지 전하며 가열 차게 거품을 내던 것도 잠시, 끝도 없이 밀려 들어오는 식기구들에 점점 표정이 굳어간다고.
 
이런 가운데 박성웅이 단단히 삐치는 사건이 일어난다고 해 호기심을 자극한다. ‘설거지옥’에 빠진 박성웅이 “됐어, 저리 가!”라며 투덜 면모를 한껏 뽐내자 신승환은 그의 심기를 풀어주기 위해 맏형 조종법을 실시, 박성웅의 얼굴에 단번에 웃음꽃을 피워냈다는 후문이다. 과연 박성웅 달래기에 성공한 신승환의 필살기는 무엇일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그런가 하면 조식 준비를 맡은 신승환, 홍종현에게도 위기가 닥친다. 모닝콜 서비스를 제공하기도 전에 기상한 손님들이 아침 식사까지 야무지게 챙겨 먹고 있는 것. 두 사람은 무료 조식 서비스만은 살려내자는 마음으로 분주하게 역할 분담을 하며 계획을 세워보지만 이미 조각난 멘탈과 함께 초보 사장티를 팍팍 내 웃음을 유발한다.  
 
초보 사장님들의 영업 2일 차 풍경은 1일 오후 10시 30분에 방송되는 채널A, ENA채널 ‘배우는 캠핑짱’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로사 기자 terarosa@edaily.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