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세라핌·아이브 ‘홍백가합전’ 뜨나… 日 현지 매체 보도
일간스포츠

입력 2022.11.16 09:06 수정 2022.11.16 10:29

정진영 기자
사진=쏘스뮤직 제공

사진=쏘스뮤직 제공

사진=스타쉽 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스타쉽 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르세라핌과 아이브를 일본 ‘홍백가합전’에서 볼 수 있을까.

 
13일 일본 현지 매체 스포츠호치는 르세라핌과 아이브가 다음 달 31일 진행되는 ‘제73회 홍백가합전’ 출연자로 내정됐다고 보도했다.
 
‘홍백가합전’은 매해 12월 31일 일본에서 왕성하게 활동한 가수들이 모여 한 해를 마무리하는 가요제다. 도쿄 시부야 NHK홀에서 열린다. 참가 팀들은 각각 홍팀과 백팀으로 나뉘어 팀 대항 형식으로 무대를 꾸민다.
 
스포츠호치에 따르면 올해 ‘홍백가합전’에는 ‘프로듀스 101 재팬’ 출신 제이오원(JO1)도 출연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르세라핌과 아이브는 올해 연말 가요제 신인상을 두고 경합을 벌이고 있는 두 팀이다. ‘홍백가합전’에 출전할 경우 일본 현지에서도 뜨거운 인기를 실감케 될 전망이다.
 
‘제73회 홍백가합전’ 진행은 오오이즈미 요, 하시모토 칸나, 아라시 멤버 사쿠라이 쇼, 아나운서 쿠와코마호가 맡는다.
 
정진영 기자 afreeca@edaily.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