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 ‘피파온라인4’도 월드컵 킥오프
일간스포츠

입력 2022.11.22 07:00 수정 2022.11.21 18:19

권오용 기자

인기 PC 온라인 게임 ‘피파온라인4’서 월드컵 모드 업데이트
32개 출전국으로 16강부터 결승전까지 토너먼트 진행
손흥민·황희찬·이강인 등으로 나만의 스쿼드 구성해 월드컵 도전
모바일 게임인 ‘피파 모바일’도 월드컵 멀티 및 싱글 모드 추가
‘파이팅 코리아’ 이벤트도 진행

손흥민이 출연한 '피파온라인4'의 월드컵 홍보 영상 일부. 넥슨 제공

손흥민이 출연한 '피파온라인4'의 월드컵 홍보 영상 일부. 넥슨 제공

 
게임사 넥슨의 인기 축구 게임 ‘피파온라인4’가 월드컵 체제에 돌입했다. 피파온라인4는 국내 게임사가 서비스하고 있는 유일한 축구 게임으로, ‘2022 카타르 월드컵’을 맞아 PC 온라인과 모바일 버전에서 월드컵 콘텐츠를 대거 업데이트하고 관련 이벤트도 진행한다.  
 
넥슨은 세계적인 게임사 EA와 함께 PC 온라인 게임 ‘피파온라인4’와 모바일 게임인 ‘피파 모바일’을 각각 2018년, 2020년에 선보였다.  
 
넥슨은 최근 이들 게임에 월드컵 모드를 추가했다.  
 
피파온라인4의 월드컵 모드에서는 대한민국·독일·잉글랜드·포르투갈·프랑스 등 이번 카타르 월드컵에 출전한 32개국으로 16강전부터 결승전까지 토너먼트를 진행할 수 있다.  
 
대한민국의 경우 손흥민·황희찬·김민재·이강인 등 주요 선수들을 플레이할 수 있으며, 나만의 스쿼드와 전술을 구성해 월드컵을 즐길 수 있다.  
 
인공지능(AI)과 겨루는 PvE 모드로, 초보자부터 얼티메이트까지 총 7단계의 난이도를 선택할 수 있으며 난이도가 높을수록 더욱 풍성한 보상 아이템을 얻을 수 있다.
 
월드컵 관련 신규 클래스도 선보였다. 호나우두·필립 람·안정환 등 역대 월드컵 4강 이상에 진출한 국가대표팀 선수들로 구성되는 BWC(베스트 오브 월드컵) 클래스와 리오넬 메시,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등 이번 월드컵 최종예선에서 맹활약한 선수들이 모인 월드컵 2022 클래스, 대한민국 국가대표 선수들로 구성되는 22KFA 클래스를 업데이트했다.
 
'피파온라인4'의 월드컵 모드에서 대한민국 대표팀을 선택한 모습. 넥슨 제공

'피파온라인4'의 월드컵 모드에서 대한민국 대표팀을 선택한 모습. 넥슨 제공

대한민국 국가대표 선수들로 구성된 '피파온라인4'의 22KFA 클래스. 넥슨 제공

대한민국 국가대표 선수들로 구성된 '피파온라인4'의 22KFA 클래스. 넥슨 제공

 
피파 모바일의 월드컵 모드는 다른 이용자와 랭킹을 다투는 ‘멀티 모드’와 AI와 경쟁하는 ‘싱글 모드’로 구성됐다.  
 
싱글 모드에 참여하면 이번 월드컵과 동일한 방식으로 조별리그부터 16강 토너먼트를 진행해 결승전까지 단계별 보상을 획득할 수 있다.  
 
멀티 모드에서는 월드컵 본선에 진출한 32개국 외에도 아쉽게 본선에 진출하지 못한 15개국을 선택할 수 있으며, 각 대표팀의 선수들로 원하는 포메이션과 스쿼드를 구성해 대전할 수 있다.
 
넥슨은 게이머와 함께 대한민국 국가대표팀을 응원하는 ‘파이팅 코리아’ 이벤트도 진행한다.  
 
응원단에 등록할 시 ‘[ICON 1강 포함] 최종 OVR 103+ 스페셜팩(4~8강)’, ‘행운의 BP 카드(1억~10억 BP)’, ‘전체 수수료 40% 할인 쿠폰’ 등 혜택을 제공한다.  
 
또 응원단 등록 시 출석부 이벤트, 프리미엄 PC방 이벤트 등에 전용 혜택을 제공한다. 이런 이벤트에 참여할 때마다 모을 수 있는 포인트로는 응원단 선물가게에서 각종 보상으로 교환할 수 있다. 월드컵 기간에는 승부 예측과 매치 팩트 예측 이벤트를 진행할 계획이다.  
 
권오용 기자 bandy@edaily.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