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일리, 라비 소속사와 1년만 계약 종료
일간스포츠

입력 2022.07.29 17:54 수정 2022.07.29 17:55

김다은 기자
사진=일간스포츠

사진=일간스포츠

가수 에일리가 라비가 수장으로 있는 더라이브레이블을 1년 만에 떠난다.  

 
소속사 더라이브레이블 측은 29일 공식 입장을 통해 에일리의 전속 계약을 해지한다는 사실을 밝혔다.
 
소속사 측은 “더라이브레이블과 에일리는 2022년 7월을 마지막으로 전속 계약을 종료하게 됐다”며 “지난 2021년 7월부터 현재에 이르기까지 늘 무대 위에서 최고의 에너지를 선사하며 더라이브레이블과 함께해 준 에일리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고 했다.  
 
이어 “비록 함께하는 업무는 종료되나 더라이브레이블 역시 앞으로 계속해서 다양한 모습으로 활약해나갈 에일리의 새로운 출발을 마음 다해 응원하겠다”고 덧붙였다.
 
에일리는 더라이브레이블과 전속 계약을 맺은 이후 정규 3집 ‘에이미’(AMY), 영어 앨범 ‘아임러빈 에이미’(I‘M LOVIN’ AMY) 등을 발매했다.  
 
김다은 인턴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