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조2’ 임윤아, 일당 100원 뷰티 유튜버로 전향?
일간스포츠

입력 2022.08.05 13:25

김다은 기자
사진=CJ ENM 제공

사진=CJ ENM 제공

배우 임윤아가 겁 없는 직진 본능 소유자로 변신한다.  

 
남북 최초의 비공식 공조수사라는 설정과 현빈, 유해진의 유쾌한 케미로 흥행 돌풍을 일으킨 영화 ‘공조’의 속편 ‘공조2: 인터내셔날’(‘공조2’)에서 임윤아는 겁 없는 직진 본능 박민영으로 활약할 예정이다.  
 
‘공조2’는 글로벌 범죄 조직을 잡기 위해 다시 만난 북한 형사 림철령(현빈 분)과 남한 형사 강진태(유해진 분), 여기에 뉴페이스 해외파 FBI 잭(다니엘 헤니 분)까지, 각자의 목적으로 뭉친 형사들의 예측불허 삼각 공조 수사를 그린 영화다. 
 
영화 ‘공조’, ‘엑시트’, ‘기적’에 이어 드라마 ‘빅마우스’까지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넘나들며 종횡무진 활약한 임윤아는 박민영 역을 맡아 극의 재미를 더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박민영은 언니와 형부에게 얹혀사는 신세에 자칭 뷰티 유튜버가 됐지만, 하루에 100원밖에 벌지 못하는 인물. 그는 돌아온 철령과 뉴페이스 잭 사이에서 홀로 갈등하는 한편, 공조 수사에서 예상치 못한 활약을 펼친다. 특히 ‘공조’에서 적재적소에 웃음과 재미를 선사한 임윤아는 특유의 발랄함을 더한 생활 연기와 스타일링으로 캐릭터를 완성, 확장된 매력과 존재감으로 극에 유쾌한 활력을 불어넣을 것이다. 이에 연출을 맡은 이석훈 감독이 “신을 재미있게 그려내는 데 특화된 능력이 있는 배우다. 남다른 애드리브로 재치 있는 캐릭터를 완성했다”고 전한 만큼 그는 극 중 대체불가 매력을 선보일 계획이다.  
 
‘공조2’는 오는 9월 개봉 예정이다.
 
김다은 인턴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