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민영 소속사 후크엔터, 횡령 혐의 의혹?… 소속사 ‘묵묵부답’
일간스포츠

입력 2022.11.15 15:48

김다은 기자
사진=후크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후크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박민영의 소속사 후크엔터테인먼트가 횡령 의혹에 휩싸였다.

 
15일 SBS 연예뉴스는 경찰이 지난 10일 후크엔터테인먼트 사옥을 압수수색한 이유를 두고 대표를 비롯한 일부 임원들의 횡령 혐의로 진행된 것이라고 보도했다.  
 
앞서 경찰청 중대범죄수사과는 지난 10일 서울 강남구 청담동에 있는 후크엔터테인먼트 사옥에 대한 압수수색을 진행했다.  
 
연예기획사가 경찰에 압수수색을 받는 일은 이례적인 상황이라, 그 배경에 관심이 쏠렸던 상황이었다. 
 
일간스포츠 또한 이와 관련된 소속사의 입장을 듣고자 후크엔터테인먼트 측과 연락을 시도했지만 닿지 않았다.
 
후크엔터테인먼트는 가수 이선희를 비롯해 배우 윤여정, 이서진, 이승기, 박민영 등이 소속된 연예 기획사다. 
 
김다은 기자 dagold@edaily.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