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오위즈, 모바일 SRPG ‘마스터 오브 나이츠’ 선보여
일간스포츠

입력 2022.11.24 14:07

권오용 기자
네오위즈의 모바일 게임 ‘마스터 오브 나이츠’.

네오위즈의 모바일 게임 ‘마스터 오브 나이츠’.

네오위즈가 모바일 신작 ‘마스터 오브 나이츠: 일곱 개의 시련’를 정식 출시했다고 24일 밝혔다.  

 
‘마스터 오브 나이츠는 턴 기반 전략 시뮬레이션 역할수행게임(SRPG)이다. 50종의 기사와 75종의 스펠 카드를 다양하게 조합하고 배치해 전략적인 전투를 진행하는 것이 특징이다.  
 
다양한 콘텐츠 경험을 제공한다. 일일&요일 던전, 시련의 탑, 외전 등으로 구성된 PvE(이용자 대 환경) 콘텐츠와 두 가지 종류의 실시간 또는 턴 방식으로 즐기는 전투 PvP(이용자대전) 콘텐츠 ‘콜로세움&아레나’를 선보인다.
 
또 남도형, 방연지, 심규혁, 윤아영 등 유명 성우가 더빙에 참여해 애니메이션 못지않은 영상의 재미를 주고, ‘일곱 개의 시련’이라는 게임의 주제만큼 풍부한 스토리로 게임의 몰입도를 높였다.
 
네오위즈는 국내 정식 출시를 기념해 이용자가 원하는 기사를 무제한으로 소환시킬 수 있는 ‘무한 소환 이벤트’가 진행한다.
 
권오용 기자 bandy@edaily.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