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GC인삼공사 옐레나 자가격리중, 30일 팀 합류
일간스포츠

입력 2021.07.20 15:45

이형석 기자
KGC인삼공사 제공

KGC인삼공사 제공

KGC인삼공사 새 외국인 선수 옐레나 므라제노비치(23·196㎝)가 오는 30일 자가격리를 마치고 팀 훈련에 합류할 예정이다.    
 
옐레나는 지난 16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은 옐레나는 현재 구단이 마련한 숙소에서 2주 간 자가격리 중에 있다. 동시에 구단이 제공한 각종 운동 장비를 이용해 시차 적응 및 컨디션을 끌어올리고 있다.  
 
인삼공사는 "옐레니가 자가격리 해제일인 7월 30일 팀 훈련에 합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인삼공사는 2년 연속 득점 1위에 오른 발렌티나 디우프가 2021~22시즌 V리그에서 뛰지 않기로 결정하면서 보스티아 출신 옐레나를 드래프트 전체 3순위로 지명했다.
 
이형석 기자 
KGC인삼공사 제공

KGC인삼공사 제공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