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웹드 ‘첫사랑만 세 번째’ 공개하자마자 日 라쿠텐TV 1위
일간스포츠

입력 2022.02.15 12:15

이현아 기자
사진=아센디오 제공

사진=아센디오 제공

BL 웹드라마 ‘첫사랑만 세번째’가 일본 팬들을 사로잡았다.

‘첫사랑만 세 번째’는 11일 일본 라쿠텐TV를 통해 현지 시청자들에게 공개됐다. 일본에서 최대 채널로 꼽히는 라쿠텐TV는 수많은 시청자를 확보하고 있고, 최근 K드라마 열풍의 진앙지 중 하나로 주목받고 있다.
 
‘첫사랑만 세번째’는 과거를 다 기억하고 세 번째 생을 살고 있는 인기 웹소설가가 25년전 남자로 환생한 전생의 첫사랑을 담당 편집자로 만나 벌어지는 좌충우돌 심쿵유발 웹드라마다.
 
이 드라마는 11일을 시작으로 매주 금요일 공개되고 있다. 아시아, 중미, 유럽, 중동을 포함한 전 세계 주요 OTT 플랫폼에서 K콘텐트 열풍을 이어가고 있다.  
 
이현아 기자 lee.hyunah1@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