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틴, 오늘(15일) 첫 영어 싱글 ‘달링’ 발매…따뜻한 감성 전한다
일간스포츠

입력 2022.04.15 08:15

이세빈 기자
사진=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세븐틴이 ‘달링’으로 따뜻한 감성을 전한다.
 
세븐틴은 오늘(15일) 오후 1시 첫 영어 디지털 싱글 ‘달링’(Darl+ing)을 발매한다.
 
세븐틴의 새로운 이야기의 출발점이 될 ‘달링’은 오는 5월에 발매될 정규 4집의 선공개 곡이다. 보컬팀 리더이자 앨범 프로듀서인 우지와 가수 겸 프로듀서 범주가 작곡과 작사에 참여했다.
 
‘달링’은 상대를 향한 애정 어린 시선을 담은 따뜻한 무드가 느껴지는 곡으로, 미니멀하면서 중독적인 후렴구와 독특한 보컬 신스 사운드가 돋보이는 팝 장르의 노래다. 전 세계 캐럿(공식 팬덤명)에게 들려주고 싶은 새로운 이야기를 세븐틴만의 감성으로 표현했다.
 
특히 ‘달링’은 사랑하는 특별한 존재를 부르는 말인 동시에 덧셈 기호(+)를 덧붙임으로써 ‘특별한 너와 내가 만나 우리로서 완전한 하나가 되자’는 의미를 내포한다. 함께하는 모든 이들을 향한 따뜻한 시선과 ‘우리는 우리일 때 비로소 완전한 하나가 된다’는 의미를 사랑의 과정에 비유한 가사가 감성을 자극한다.
 
내면의 솔직한 마음을 ‘달링’에 녹여낸 세븐틴은 그 어느 때보다도 진정성 있는 자세로 전 세계 리스너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한편 ‘달링’은 이날 오후 1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이세빈 인턴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