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게이머가 예측한 한국시리즈 우승팀은 NC
일간스포츠

입력 2020.11.17 12:17

권오용 기자
컴프야 유저들의 한국시리즈 우승팀 예측.

컴프야 유저들의 한국시리즈 우승팀 예측.

 
야구 게임 유저들은 올해 한국시리즈 우승팀을 NC 다이노스로 예측했다.  

 
컴투스는 모바일 야구 게임 ‘컴투스프로야구2020’(이하 컴프야2020)에서 ‘2020 한국시리즈는 어떻게 흘러갈까?’라는 주제로 지난 9일부터 12일까지 진행한 공식카페 설문 결과를 17일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참여자 중 약 65%가 NC 다이노스가 이번 가을야구의 승자가 될 것으로 답했다. 35%의 설문 참여자들이 두산의 승리를 응원했다.  
 
유저들은 두 팀의 접전을 예상했다. 4대 2 NC 승리 예상이 46.4%, 두산 승리가 21.5%로 조사됐다. 4대 3 NC 승리와 두산 승리 예상이 각각 7.5%, 3.7%로 올해 한국시리즈가 6차전 이상 진행될 것이라는 예측이 전체의 80%에 육박했다.
 
올해 한국시리즈 MVP 예측에는 ‘NC 다이노스’의 양의지가 과반수가 넘는 득표율을 기록하며 가을야구에서 가장 기대되는 선수로 꼽혔다. 양의지는 올 시즌 역대 포수 최초로 시즌 30홈런, 100타점을 기록하는 등 최고의 활약을 펼치며 소속팀의 정규리그 우승을 견인했다.  
 
양의지에 이어 같은 소속팀의 나성범이 두번째로 높은 지지를 받았으며, 두산의 외인 투수 플렉센도 순위권에 이름을 올렸다.  
 
권오용 기자 kwon.ohyo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