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니지, 3일간 신규 서버 '해골' 사전 캐릭터 생성
일간스포츠

입력 2015.12.11 23:54

엔씨소프트는 ‘리니지’가 신규 서버 ‘해골’의 사전 캐릭터 생성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11일 밝혔다.

오는 16일 오픈하는 신규 서버 ‘해골’은 리니지 17주년 행사 ‘비욘드 리니지'에서 ‘빈티지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처음 공개했다.
 
기사 이미지

해골 서버에서는 한번 설정한 캐릭터의 이름은 바꿀 수 없다. 최고 레벨은 84레벨, 게임 플레이 시간은 하루 10시간으로 제한한다.
 
리니지 이용자는 11일부터 13일까지 사전 캐릭터 생성 이벤트에 참여할 수 있다. 계정 당 1개의 캐릭터를 만들 수 있다. 선점한 캐릭터 이름은 끝까지 유지된다. 2014년 6월에 오픈한 ‘데몬’ 서버는 사전 캐릭터 생성 이벤트에 약 11만7000명이 참여한 바 있다.
 
신규 및 복귀 이용자들은 내년 1월 6일까지 ‘빛나는 빈티지’ 이벤트에 참여할 수 있다. 참여한 이용자는 무료 이용권(7일 15시간)과 게임 아이템을 받는다. 이용자의 계정 생성 연도에 따라 최대 +9무기, +8방어구를 받을 수 있다.
 
엔씨소프트 라이브사업2실 이성구 실장은 “리니지의 감성을 담은 해골서버는 이용자들의 이름을 영원히 기록할 명예의 전당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권오용 기자 bandy@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