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럽지' 장성규→허재, 5人5色 '부럽패치'로 마성의 티키타카
일간스포츠

입력 2020.03.02 08:39

황소영 기자
'부러우면 지는거다'

'부러우면 지는거다'

'부러우면 지는거다' 측이 장성규, 장도연, 허재, 전소미, 라비로 꾸려진 '부럽패치' 군단의 5인 5색 리액션 포스터를 공개했다.  

 
3월 9일 오후 11시에 첫 방송을 앞둔 MBC 리얼 연애 '부러우면 지는거다' MC 5인방은 트렌치 코트와 카메라로 무장, 리얼 커플들의 진짜 러브스토리 앞에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이들의 케미스트리에 대한 기대를 끌어올린다.
 
'부러우면 지는거다'는 실제 연예인 커플들의 러브 스토리와 일상을 담으며 연애와 사랑, 결혼에 대한 생각과 과정을 담는다. 위트 넘치는 프로그램의 이름처럼, 시청자들의 연애, 결혼 세포를 제대로 자극한다.  
 
공개된 포스터 속 거대한 카메라 앞에 선 '부러우면 지는거다' 5MC는 제각기 다른 표정과 분위기를 보여준다. 트렌치 코트를 맞춰 입고 카메라로 '부럽패치' 군단을 완성한 장성규, 장도연, 허재, 전소미, 라비. 이들은 카메라 렌즈를 통해 리얼 커플 지숙-이두희, 이원일-김유진PD, 최송현-다이버 남친 세 커플의 러브스토리를 포착한 순간의 현실 리액션을 보여준다.
 
두 손으로 턱받침 포즈를 취해 한껏 부러움을 발산하는 장성규, 입을 다물지 못하고 흠뻑 빠져든 장도연, 할말 많아 보이는 허재를 비롯해 궁금증에 반짝이는 눈빛을 뿜어내는 전소미와 라비까지. 과연 이들이 본 카메라 속 커플들의 모습은 어떨지 궁금증을 끌어올린다.
 
특히 초등학교 첫사랑과 10년 연애 끝에 결혼에 골인한 '사랑꾼' 장성규와 365일 연애를 계획 중인 장도연의 티키타카 케미스트리는 큰 웃음을 선사한다. 실제 연애 중인 아들을 키우며 그들의 사랑이 궁금한 아버지이자 '농구대통령' 허재, 요즘 세대의 연애와 사랑관을 보여줄 전소미, 라비의 솔직 입담이 더해져 세대를 아우르는 풍성한 이야기를 전해준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tbc.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