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기영 측 "지난 12일 득남"…결혼 2년만 아빠 됐다[공식]
일간스포츠

입력 2021.11.15 10:37

황소영 기자
배우 강기영이 11일 오후 서울 중구 소동동 롯데호텔에서 열린 '2019 대한민국 베스트 스타상' 시상식 레드카펫 행사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김진경 기자 kim.jinkyung@jtbc.co.kr/2019.12.11/

배우 강기영이 11일 오후 서울 중구 소동동 롯데호텔에서 열린 '2019 대한민국 베스트 스타상' 시상식 레드카펫 행사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김진경 기자 kim.jinkyung@jtbc.co.kr/2019.12.11/

배우 강기영이 득남, 아빠가 됐다.  

 
강기영의 소속사 나무엑터스 관계자는 15일 "강기영이 지난 12일 아들을 품에 안았다"라고 밝혔다. 결혼 2년 만에 아빠가 되는 기쁨을 맛봤다.  
 
지난 2009년 연극 '나쁜자석'으로 데뷔한 강기영은 드라마 tvN '고교처세왕' '오 나의 귀신님' '김비서가 왜 그럴까', SBS '육룡이 나르샤', MBC 'W', JTBC '열여덟의 순간' 영화 '자산어보' 등에 출연했다. 지난해 요르단에서 임순례 감독의 신작 영화 '교섭' 촬영을 마치고 개봉을 기다리고 있다.
 
강기영은 2년 전인 2019년 5월 약 3년 동안 교제한 여자 친구와 결혼했다. 결혼을 앞둔 당시 "자 곧이어 인생 2막의 막이 오릅니다. 관객 여러분은 자리에 앉아 주시길 바랍니다. 자! 그럼 공연 시작하겠습니다"라는 글로 결혼 소식을 알린 바 있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